Stock의 이해
728x90
반응형

어제 크리스마스를 보내고 맞은 월요일이다.

크리스마스 시즌과 맞물려 이 시기가 되면 배당 권리와 배당락 이라는 단어가 제일 먼저 떠 오른다.

오늘은 2022년 배당락일에 대해 알아 보겠다.

보통 우리나라 기업은 12월 결산법인으로 3월 주총을 거쳐 4월에 지급을 한다. 요즘은 지속적인 투자를

독려하기 위해서 분기 배당이나, 반기 배당으로 바꾸는 기업도 꾀 늘고 있다.

2022년 배당 기준일 : 2022. 12. 27

2022년 배당락 : 2022. 12. 28

올 해의 배당일은 12월 27일까지 주식을 소유해야 배당을 받을 권리가 생긴다. 그리고 다음날인 12월 28일은

배당을 받을 권리가 사라졌기 때문에 배당락이 발생한다. 

2022년 기준으로 12월 30일이 폐장이고 12월 29일이 마지막 거래일이기 때문에 

12월 27일까지 거래를 해야 29일 매매결제가 완료되기 때문에 이번 해의 배당권리 기준일은 12월27일이 된다.

 

배당락에 대한 개인적 생각.

몇 년째 배당투자를 하고 있는 내 개인적인 배당투자에 대해 말해 보려고 한다.

작년에는 KTNG를 대상으로 투자를 하여 배당금과 투자 수익금까지 꾀나 쏠쏠한 이익을 올렸다.

그리고 올해의 배당 투자는 BNK금융지주를 택하고 10월부터 꾸준히 매집도 하였다.

운이 좋아서 12월에 배당금 이상의 투자 수익으로 인하여 전체 매도를 하였고 12월 중순부터 또 다시 모으기 시작했다.

금리 인상으로 인해 은행들의 막대한 영업이익은 불 보듯 뻔한 사실이라 올해의 배당투자는 은행주가 탑이라 생각했고

그 중에서도 지역 금융지주 BNK가 배당률이 높아서 투자를 하였는데 설령 배당락이 발생하더라도

배당금에 준하는 배당락이 발생할 것이다.

자 그러면 단순한 계산으로 본전인 셈이다. 

하지만 여기에는 약1년 1개월에 이자를 두번을 받을 수 있다는 어마어마한 사실과 함께

복리의 마법도 있다는 사실이다.

 

예를 들어 내가 22년 12월 27일날 BNK를 매수를 했다면 나는 1년하고 하루만 더 있으면 두 번의 배당을 받을 수 있다는

사실이다. (전제조건 : 여윳돈으로 묵히기) 올해 예상 배당률로 단순계산하면 15%이상의 배당을 받는다는 사실이다.

그리고 복리의 마법 : 배당금이 4월에 입금 되면 배당금으로 재투자를 하면 그 만큼 주식이 늘어 배당금 또한 늘게 된다는

사실이다.

이 두가지 사실만으로 배당을 받고 배당락을 맞이 하는게 현명한 투자가 아닌가라는 개인적인 생각이다.

내가 수년동한 해온 배당투자에 대한 짧은 견해였다.

 

투자를 종용하거나 유도하기 위한 글이 아니라 개인적인 생각의 글입니다.

투자는 본인의 판단하에 신중하게 하시기 바랍니다.

 

 

728x90
반응형

'Stock의 이해' 카테고리의 다른 글

BNK금융지주 배당금  (0) 2023.02.02
배당락 후 BNK금융지주  (0) 2023.01.17
삼성생명법과 삼성생명(032830)  (0) 2022.12.08
KT&G 배당금 입금  (0) 2022.04.29
저금리 시대 배당투자에 대한 단상  (0) 2019.1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