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의 유용한 Tip

내집마련을 위해서는 요즘 은행권 대출없이는 불가능한 시대가 된거 같아요. 

이 많은 아파트중에 내꺼가 없다는 상실감은...

최근 금융위원회 관계자는 "올해 금리상승에 따른 가계부담 증가" 주택담보 규제 강화에 따른

신용대출 및 자영업자 대출증가 등이 우려되기 때문에 선제적인 가계부채 관리

노력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실질적을로 주택담보대출금리는 불과 2년전과 비교시 1%가까이 상승하였습니다.

보통은 신혼살림을 전세로 시작을 하는데, 2년후 재계약시 계약금인상, 이사등으로 인한 

이사비용 발생, 이사날짜 조율등 여러가지 문제로 내집마련을 생각하게 됩니다.

요즘 집값은 일반직장인이 돈을 모아서는 절대 살수 없는 가격입니다.

그래서 일반인들은 대부분 은행의 힘을 빌려서 내집마련의 꿈을 실현하죠.

그래서 오늘은 은행별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비교해보았습니다.

단순 금리로만 보았을때는 와닿지 않지만 큰 금액을 대출 받아야하는 주택담보대출의 경우

조금의 금리차이로 월납입금의 차이가 꾀 발생합니다.

주택담보대출의 경우 보통 고정금리와 변동금리로 구분되는데 현재는 변동금리가 고정금리보다

낮게 책정되어있지만 미국의 금리인상을 한국은행에서도 그냥 바라만 보고 있을수 없을거 같습니다.

한국은행의 기준금리인상은 당연히 대출금리 인상으로 이어지기때문에 개인적으로 고정금리가 지금은 유리해 보입니다.

각 은행마다 우대금리 조건이 상이하니 자세한 사항은 은행에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중도상환 수수료도 보통 (중도상환원금 × 1.4% × (잔여기간 ÷ 대출기간))로 계산되나 은행마다 다소 차이는 있습니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