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의 유용한 Tip

미연준의 추가적인 금리인하와 더불어 한국은행의 최근 금리 인하를 단행하였다. 시장의 예금 금리도 일제히 인하될 전망이 나오기 시작했다. 최근 외국계 은행들은 예금금리를 최대 0.3%를 인하를 단행 하였으며 일반 시중은행들도 예금금리 인하 카들 만지고 있다.

이런 와중에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오히려 역행으로 금리가 올라가는 기이한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은행들의 주택담보 대출금리는 최근 2%초반에서 4%초반까지 상승하였다. 기준금리의 인하로 주담대 또한 인하될거란 의견이 지배적이였지만 시장의 반응은 오히려 금리가 올라가는 기이한 현상이 발생했다. 이는 은행들의 추가적인 금리인하가 없고 앞으로 금리 인상안만 존재하는 가운데 기준금리가 되는 코픽스 금리와 상환위험들을 고려한 가산금리를 적용하여 가산금리를 부풀리는 방식으로 대출 금리를 인상한 결과이다.

신용등급에 따라 은행별 금리가 상이하지만 주거래 은행에서 여러가지 우대금리를 받는다면 아직은 2%중반대의 주택담보 대출이 가능하다. 서울지역과 대전지역 일부에서 갭투자가 성행하고 있어 주택담보 대출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하지만 추가적인 금리인하는 없고 앞으로 금리 인상안만 있다는 미연준과 한국은행의 발언으로 앞으로 주택담보 대출금리는 인상될 요인만 있을것으로 판단된다.

만약 주택담보대출을 생각하신다면 지금이 그래도 가장 저렴한 금리를 적용받을수 있을것 같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