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의 유용한 Tip

LG전자의 차세대 스마트폰 "G7"으로 추정되는 영상이 유튜브에 유출되어 비상한 관심이 모으고 있습니다.

LG전자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 2018에서 별도로 비공개 공간을 마련하여 일부 협력사에 G7을 공개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영상속 G7은 아이폰X에서 볼 수 있었던 M자형 액정 일명"Notch"형 디자인이 적용된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미지 : google

이번에 나올 G7의 경우 요즘 대부분 휴대폰이 사용하고 있는 AMOLED또는 OLED 디스플레이를 사용하지 않고 MLCD+를 적용하여 출시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MLCD+의 장점은 35% 적은 전력을 사용하고 RGBW 매트릭스를 사용하며 800니트의 최대 밝기를 가진다고 합니다.

V30의 OLED패널은 삼성 갤럭시 S8및 노트8과 비교해도 나쁘지 않았지만 새로운 유형의 스크린은 LG전자가 다른 회사와 차별화 하는데 도움이 될듯 합니다.

이미지 : LG전자 / V30+

전작 G6에서 snapdragon821과 함께 출시되었지만 821도 완벽하게 빠른 CPU였지만 불과 몇 주 후에 갤럭시S8이 새로운 버전인 snapdragon835버전으로 출시되면서 자연스럽게 경쟁에서 밀리게 되었습니다.

이 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기위해서 LG는 Qualcomm과 협력하여 Snapdragon845프로세스로 출시 될 예정입니다.

Qualcomm Snapdragon845는 속도향상, 카메라성능 향상, 휴대전화 속도 향상등을 제공할 것으로 내다 봤습니다.

LG G7은 새로운 브랜드를 가지고 나올 확률이 높다고 합니다. 부진한 모바일 사업부의 분위기 전환인듯 합니다. 가칭 G7은 빠르면 올 6월즘 출시 될 예정입니다. 갤럭시S9 출시후 약 3개월의 텀을 주고 출시되는데 전작 G6 같은 경우 G6보다 출시가 늦은 갤럭시 S8의 대기수요로 인해 판매량 악영향을 받았습니다. 이번엔 반대로 갤럭시가 먼저 출시되니 어떤 상황이 연출될지 기대해 봅니다. 

물론 판매량에서 갤럭시S9와 비교 불가일 수도 있지만 LG에겐 큰 의미를 줄 판매량을 기다려 봅니다.



0 0